• 최종편집 2024-07-09(화)
  • 전체메뉴보기
 
  • 당진수산물 시식홍보행사 때

연어 시식행사.jpg



[당진=로컬충남] 당진시에서 키운 연어가 지난 27일 ‘제10회 충남도 수산업경영인대회’에서 시민들에게 처음으로 선보였다.


연어는 ‘세계 10대 슈퍼푸드’로 선정될 만큼 건강에 좋은 식품으로 대부분 수입에 의지하고 있다.


당진에서 자란 연어가 이번 당진수산물 시식홍보행사에서 방문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첫발을 내디뎠다.


현재 송악읍 새연양식장에서 키운 태평양연어(스틸헤드)는 지난해 11월 치어 2,000마리를 입식해 출하를 앞두고 있고, 현재 왕연어와 대서양 연어 약 2만 5,000마리를 양식 중이다


시는 본격적인 연어 양식 활성화를 위해 2026년까지 석문면 간척지 친환경 수산단지에 스마트 양식단지(4헥타르)를 구축하고 200억원을 투자해 정보통신기술(ICT), 인공지능(AI)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친환경 양식단지를 조성해 지역 수산업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이번 시식․홍보 행사에서는 연어 외에도 당진에서 생산된 장어와 우럭포 등 안전하고 건강한 지역수산물도 시민들에게 선보였다.


한영우 항만수산과장은 “지역수산물 시식․홍보 행사를 통해 지역수산물을 널리 알리고, 어민들의 소득 증대에 힘쓸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산 양식 연어, 첫선 보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