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 전체메뉴보기
 
  • 주민들 숙원 사업 대덕동~용연동 도로 개설

0 대덕동 용연동 개설공사1.jpg


[당진=로컬충남] 당진시는 13일 대덕동 1056-5번지 사업 현장에서 당진도시계획도로(대덕동~용연동) 개설공사 개통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도로 개통기념식에는 오성환 시장, 김덕주 시의회 의장, 이완식 이철수 도의원과 시의원 등 내외빈, 지역주민 200여명이 참석해 준공 경과보고를 듣고 테이프 커팅식을 했다.


이 도로는 당진시 대덕동과 용연동을 잇는 도시계획도로로 1992년 최초 농어촌도로로 지정된 이후 30여년 동안 정비가 이뤄지지 않았다.

주민들은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되고, 통행에 많은 불편을 겪어 왔던 곳이다.


시 승격 이전인 1992년 최초 리도 203호선 원우선 농어촌도로로 지정돼 2010년까지 일부 구간에 대해 확포장사업을 완료했다. 남은 560m 구간은 농어촌도로 폐지와 사업비 확보 등 어려움으로 추진하지 못했다.


지난해 4월 개설공사에 착공해 총사업비 23억 5,000만원(연장 560m, 도로 폭 8m)을 투입해 이번에 공사를 완료하고 도로를 개통하기에 이르렀다.


고동주 도로과장은 “오랜 주민 숙원 사업이었던 이번 도시계획도로를 개통해 시민들이 보다 편리해지길 기대한다. 앞으로도 도로확충 등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덕동~용연동 도로개설공사 개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