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 전체메뉴보기
 
  • 임준혁·이우진 선수…U-19 국가대표 발탁

 

20240423073341_zubeckrz.png

 

[예산=로컬충남]예산 삽교고등학교 세팍타크로부가 제35회 전국세팍타크로 선수권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또한 2024 U-19 및 일반부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도 졸업생과 재학생을 포함해 6명이 발탁되면서 삽교고등학교 세팍타크로부의 저력과 기상을 보여줬다.

 

먼저 삽교고는 제35회 전국세팍타크로 선수권 대회에서 쿼드(4인)우승과 레구(3인)준우승을 거머쥐며 세팍타크로의 명문학교로 발돋움 하고 있다.

 

또한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는 이민주(35회), 황승건(38회), 김동우(41회), 신희섭(42회) 선수가 발탁됐으며, U-19 국가대표에는 현재 2학년에 재학 중인 임준혁(49회), 이우진(49회) 선수가 이름을 올렸다.

 

U-19 국가대표에 선발된 학생들은 “믿기지 않고 자신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선수에 선발되었다는 사실이 신기하다”면서 “하지만 U-19 국가대표에 선발되었다고 자만하거나 들뜨지 않고 주어진 것에 감사할 줄 알면서 열심히 운동에 임해 또 다른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인재 감독은 "반복되고 고된 훈련을 꾹 참고 버틴 결과가 이번과 같은 멋진 쾌거를 이룰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아직 정상의 궤도에 올라섰다고는 보지 않는다. 좀 더 열심히 임해 이번 5월에 태국에서 있을 세계 세팍타크로 선수권 대회에 좋은 성적으로 결과를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예산 삽교고, 세팍타크로 명문학교로 ‘우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