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13:47 |
뉴스
people
오피니언
동정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올해 첫 바지락 캐는 날 [서산타임즈]
2021/03/29 13:1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20210328181223_kgntlhsm.jpg

 

[서산=로컬충남] 대산읍 오지2리(이장 유춘경)에서 28일 주민들이 바지락 캐기를 하고 있다. 겨우내 속살을 키운 바지락을 채취하는 올해 첫 작업이다.

 

예로부터 바지락은 영양이 높고 자원량이 풍부해 우리나라 국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 왔다.

 

정약전 선생은 <자산어보>에 바지락을 천합(淺蛤)이란 이름으로 소개하며 “살도 풍부하고 맛도 좋다”고 기록했다. 바지락이라는 이름은 호미로 갯벌을 긁을 때 부딪히는 소리가 ‘바지락바지락’하여 붙여졌다고 한다. 

 

이곳 오지리 일대의 바지락은 갯벌에 식물성 플랑크톤 등 먹이가 풍부해 살이 통통하고 맛이 뛰어나 인기가 높다고 한다. 주민들의 바지락 캐는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20210328181225_emdtduox.jpg

 

20210328181226_kswkqssr.jpg

 

20210328181228_yiqnyfxs.jpg

 

20210328181230_wxvhswmc.jpg

 

20210328181232_hvacdbsf.jpg

 

20210328181234_eeiekscp.jpg

 

[ 황선철 ]
황선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icjn@hanmail.net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www.localcn.kr) - copyright ⓒ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소 : Ω 32416  충남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엔젤스타워 209호 | 등록번호 : 충남, 아00291         
                                           발행인·편집인 : 전순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렬 | 대표전화 : 041)338-1211 | webmaster@localcn.kr
                                                                Copyright ⓒ 2017 localcn.kr All right reserved.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