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2.01 12:20 |
뉴스
people
오피니언
동정
지역뉴스
포토뉴스
충남‧충북‧경북지사 12개 시장‧군수 협력체, 동서횡단철도 관련 공동건의문 국회 제출 [천안신문]
2020/11/17 12:3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991671149_PxILd14F_ECA491EBB680EAB68C_EB8F99EC849CED9AA1EB8BA8ECB2A0EB8F84_EAB1B4EC84A4EC82ACEC9785_EAB3B5EB8F99EAB1B4EC9D98EBACB8_EAB5ADED9A8C_ECA09CECB69C1.jpg
 

[천안=로컬충남]충남‧충북‧경북도지사와 12개 시장‧군수 협력체가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과 관련한 공동 건의문을 국회에 제출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한 12개 시‧군 협력체 대표단들은 16일 국회를 찾아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에게 이 건의문을 전달했다. 이번 건의문 전달은 지난 9월 청와대와 12일 국토교통부에 이어 3번째다.
 
공동건의문에는 우리나라의 횡단 철도망을 보완해 전국이 골고루 잘사는 대한민국을 실현하고 21세기 친환경 교통물류수단으로 대한민국 제2의 성장을 견인할 국정운영 5개년 계획 지역공약에 확정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과 조기 착공을 촉구하는 내용이 담겼다.
 
이날 참석한 12개 시․군 협력체 대표인 박상돈 천안시장은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 사업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시키기 위해 공동건의문을 청와대와 국토교통부에 이어 국회 교통위원회 진선미 위원장에게 제출했다”며 “전 구간을 반드시 반영해 추진할 수 있도록 3개 도·12개 시군과 협력해 모든 역량을 모아 가겠다”고 말했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가 건설되면 산업단지 개발과 활성화로 제조업부문 중심 14만7000명 신규고용이 창출되고, 해양·자연관광자원에 대한 접근성 개선, 관광단지 개발 촉진 등으로 관광객 연 3463만 명 증가 및 관광수입 3조2000억 원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철강·석유화학·자동차·ICT·바이오·유기농 등 지역에 분산 배치된 산업들의 상호교류도 촉진시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해 국토균형발전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는 서산∼당진∼예산∼아산∼천안∼청주∼괴산∼문경∼예천∼영주∼봉화∼울진을 잇는 총연장 330㎞로, 총 3조7천억 원이(제3차 국가철도 반영노선 제외시)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동안 시는 12개 시‧군 시장‧군수 협력체를 구성하고 62만명의 건설촉구 서명부 전달, 문재인 정부 국정과제 지역공약에 확정 반영, 사전타당성조사 완료, 일부구간 예타면제 등의 성과를 이뤘다.
 
한편, 철도계획의 최상위계획인 제4차 철도망 구축계획은 국토교통부에서 발주해 한국교통연구원 외 3개 기관이 수행하고 있다. 충남, 충북, 경북도와 12개 시군은 2021년 4월 고시전에 중부권 동서횡단철도가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 최영민 ]
최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icjn@hanmail.net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www.localcn.kr) - copyright ⓒ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소 : Ω 32416  충남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엔젤스타워 209호 | 등록번호 : 충남, 아00291         
                                           발행인·편집인 : 전순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렬 | 대표전화 : 041)338-1211 | webmaster@localcn.kr
                                                                Copyright ⓒ 2017 localcn.kr All right reserved.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