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09:11 |
뉴스
people
오피니언
동정
지역뉴스
포토뉴스
여성농업인 복지에 218억 투입 [홍주일보]
2020/04/27 08:0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행복바우처·여성농업인 센터 등 지원
여성농업인 육성 중장기적 비전 마련
 
102653_102670_5532.jpg
 
[로컬충남] 충남도가 올해 여성농업인의 권익향상과 복지증진을 위한 8개 사업에 218억 원을 투입한다.
이 사업은 농촌 개방화와 농업종사자 고령화로 여성농업인의 노동가치가 증대, 교육과 보건, 문화 등 여성농업인을 농촌 핵심으로 양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도는 우선 여성농업인의 사회적 지위향상 및 정책참여 확대를 위해 관련 포럼을 열고, 여성농업인을 대변하는 단체를 지원하는 등 정책 개발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주요 지원 사업은 △여성농업인 행복카드 지원(170억) △농촌마을 공동급식 시설개선 및 도우미 지원(30억) △여성농업인센터 운영(16억) △농촌 공동아이돌봄센터 운영(5000만 원) 등 8개 사업이다. 이 가운데, 행복바우처 지원 사업은 지난해 만 20세에서 73세 미만 여성농업인을 대상으로 7월 카드 발급했던 것을 올해는 75세 이하로 대상 연령을 확대하고 카드 발급일도 4월로 앞당겨 바우처 지원사업의 혜택을 높였다.
 
여성농업인을 전문직업인으로 수행시키기 위해선 육아 및 가사 부담을 경감해야 하는 만큼, 관련 지원 체계도 마련한다. 농촌공동아이돌봄센터 운영, 농촌마을 공동급식 시설 설치와 도우미 지원사업 등이 대표적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15개소에 불과했던 급식시설을 올해 30개소로 늘리고, 도우미도 300개소에서 500개소로 확대한다.
 
이밖에 여성농업인 육성을 위한 중장기적 비전과 목표 설정을 위해 전문기관 연구용역을 통한 ‘제5차 여성농업인 육성 기본 계획(2021∼2025년, 5개년 중장기계획) 수립을 연내 완료할 계획이다. 김윤호 도 농업정책과장은 “농촌에서 여성농업인 역할이 중요해진 반면, 전문직업인으로서의 인정과 그에 따른 휴식 및 건강 보장 등은 열악하다”라며, “앞으로 여성농업인 육성을 위한 중장기적 비전을 수립하고 각종 정책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황동환 ]
황동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icjn@hanmail.net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www.localcn.kr) - copyright ⓒ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소 : Ω 32416  충남 예산군 삽교읍 청사로 217 엔젤스타워 209호 | 등록번호 : 충남, 아00291         
                                           발행인·편집인 : 전순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렬 | 대표전화 : 041)338-1211 | webmaster@localcn.kr
                                                                Copyright ⓒ 2017 localcn.kr All right reserved.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충남네트워크뉴스 - 로컬충남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